영화

마리아와 여인숙 Maria And The Inn. 1997.720p.HDRip.H264.AAC

마리아와 여인숙 Maria And The Inn. 1997.720p.HDRip.H264.AAC

Total 1,496.6M

1. 마리아와 여인숙 Maria And The Inn. 1997.720p.HDRip.H264.AAC.mp4 (1,496.6M)
마리아와 여인숙 Maria And The Inn. 1997.720p.HDRip.H264.AAC
마리아와 여인숙 Maria And The Inn. 1997.720p.HDRip.H264.AAC









빨간책을 훔쳐보던 흥분처럼 당신에게 다가오는 영화. | 이름 모를 두 여자의 방문으로 시작된 그 해 여름... 그리고 일어났던 알 수 없는 일들....

어릴 적 머리를 다쳐 아이와 같은 순진함을 가진 기태(김상중 분). 그의 세상은 여름철을 바닷가뿐이다. 어머니의 불륜으로 정상적인 인간 관계를 부정하는 기욱(신현준 분). 그는 세상을 부정하며 이성의 가면을 쓴다. 지루하지만 평화롭던 두 형제 사이에 불현 듯 나타난 허름한 차림의 두 사람. 갈대의 순정과 퍼런 소주에 취해 있는 명자(심혜진 분). 그리고 그 흔한 웃음조차 잃어버린 7살짜리 계집애 - 마리아(7살 서지희 분 / 이정현 분). 갈 곳 없이 여인숙에 머무르고 있던 명자와 마리아는 자연스럽게 한 식구처럼 되어 간다.
  기태는 자신을 따르는 마리아와 죽이 맞아 해변가를 돌아다니고, 기욱은 이 모든 상황이 짜증스럽기만 하다. 하지만, 명자의 의미를 알 수 없는 접근에 기욱은 걷잡을 수 없이 무너져가고, 둘 사이의 미묘한 감정선을 알 리 없는 기태는 수줍어하며 명자에게 다가간다. 기태의 마음을 눈치 챈 기욱은 명자를 향한 자신의 마음을 숨긴 채, 명자를 기태와 연결 시켜준다. 기욱을 비웃듯이 명자는 여인숙의 어엿한 안주인으로 자리 잡아가고, 기태와 명자, 마리아가 더 없이 행복한 나날을 보내는 한편에서 기욱은 조끔씩 쓰러져간다. 폭풍우 치던 여름날 밤. 기욱은 명자의 저돌적인 유혹에 넘어가고, 용납될 수 없는 사랑을 나누게 된다. 우연히 이를 목격하게 된 기태는 심한 배신감으로 광분하고, 죄책감에 사로잡힌 기욱은 죽음을 택한다. 걷잡을 수 없는 불행의 바람은 그렇게 한순간에 일어났다. 하지만, 이 모든 것이 누군가에 의해 꾸며진 음모였다면. 조용하게 이 모든 사실을 지켜보고 있던 마리아.


0 Comments
제목
성인웹툰 스포츠중계 안전놀이터 토렌트 한국야동 일본서버